본문 바로가기

털배자

(21)
진녹색 저고리와 자줏빛 꽃무늬 치마, 오리미 신부한복 샛노란 고름을 단 진녹색 저고리와 국화가 그득하게 핀 자줏빛 꽃무늬 치마를 함께한 오리미의 신부한복입니다. 가만히 보면 저고리의 진녹색과 샛노란 고름은 치마의 문양 속에서 포인트가 되고 있는 색상이랍니다. 그래서 더 자연스럽고 센스있게 어우러지는 한 벌이랍니다. 봄의 햇살을 받으면 국화의 노오란 꽃술들이 더욱 빛나는 듯 합니다. 어두운 자줏빛을 바탕으로 그려진 무늬들이지만, 햇살 아래에선 안감의 진분홍색과 함께 훨씬 밝은 자줏빛으로 빛날 거에요. 결혼식을 앞둔 예비 신부님께서 가봉까지 모두 마쳐 완성된 옷을 최종 확인하러 오셨습니다. 더할 나위 없이 본인에게 딱 맞는 한복으로 완성되었습니다. 뒷태도 꼼꼼하게 확인합니다. 개개인의 목 둘레와 길이에 맞춰 디자인되는 목깃과 동정부터 치마 끝자락까지, 옷의 모..
새하얀 누빔 털배자와 조바위, 분홍 양단 저고리에 연노랑 치마의 신부한복과 청록색 반수의의 신랑한복 사랑스러운 색상이 '나 신부한복이야' 라고 소곤거리는 것만 같은 한 벌입니다. 여리여리 밝은 연노랑 치마에 분홍 양단 저고리를 지었습니다. 분홍 바탕에 노란 꽃, 분홍 꽃, 주황 꽃이 흐드러지게 피어 아름다운 무늬를 이뤘습니다. 광택있는 청록색 고름도 중간에서 강렬한 색상으로 제 몫을 톡톡히 하고 있지요. 마침 창가에 무지개가 들어오는 시간입니다. 무지개와 잘 어우러지는 저고리의 꽃들입니다. 연분홍색 안감을 제외하고는 모두 하얀 색으로만 구성된 털배자와 털 조바위도 맞췄습니다. 자수로 만들어진 나비 문양과 오봉술 장식을 단 털 조바위와 털배자에는 새하얀 밍크털을 둘렀습니다. 한복 위에 입은 모습은 얼마나 예쁠까 궁금해지지 않나요? 그래서 신부님께 부탁드려 받은 웨딩사진을 함께 공개합니다. 옷을 맞추고, ..
새파란 청색 당의에 붉은 양단 저고리, 노랑 치마와 옥색 털배자의 신부한복 붉은 저고리와 노란 치마의 신부한복, 밝은 색상으로 만든 이 한 벌은 색상이 가진 발랄함과 함께 소재의 고급스러움이 느껴지는 한 벌입니다. 예비 신부님께서 다양한 빨간색 양단을 직접 대어 보고 고른 이 빨강 원단은 얇고 섬세하게 짜여진 국화의 문양이 아름다운 원단이랍니다. 자세히 들여다보면 국화 문양을 표현하는 데에 꽤 다양한 색상이 사용되어 보면 볼수록 참 섬세하고 예쁘다는 감탄이 나오게 됩니다. 게다가 붉은 저고리와 함께한 이 노랑 치마 좀 보세요. 빛에 반사되면 원단 전체에 빼곡하게 짜여진 큼지막한 모란 문양이 드러납니다. 얇고 섬세한 라인으로 표현된 저고리의 문양과는 다르게 큼지막한 크기에 여백없이 강하게 짜여졌지만, 바탕 색상과 크게 차이를 두지 않아 빛의 반사에 따라 슬며시 드러나도록 짜여진 ..
미색 누빔 털배자와 옥색 저고리, 연노랑 치마의 신부한복 누가 보아도 애띠고 고운 '신부'의 분위기를 가진, 신부한복 한 벌입니다. 진한 옥색의 저고리와 붉은 고름의 조합이 그 분위기에 가장 큰 몫을 하고 있답니다. 미색에 가까운 연노랑 치마는 밝고 화사하게 그 두 색을 받쳐 주는 역할을 하고요. 전통적인 신부 한복의 초록과 빨강을 좀더 젊고 발랄하게 바꾼다면 이런 옥색과 자줏빛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리고 신부님이 함께 맞추신 배자도 함께합니다. 새하얀 밍크털을 두른 누빔 털배자는 단아한 이 신부한복에 고급스러움을 더해 줍니다. 치마의 색과 같은 색으로 맞춘 이 누빔 배자를 착용하면 옥색 저고리의 색상 절반이 가려지면서 마치 하얀 색으로 한 벌을 입은 듯 한 효과를 가져다 줍니다. 그래서 더욱 뽀얗고 화사하면서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더해 주지요. 밝은 색 ..
밝은 살구빛 털배자와 진분홍 저고리, 노랑 치마의 신부한복 오늘은 밝은 살구빛 누빔 털배자를 함께한 신부한복 한 벌을 소개하려 합니다.분홍과 노랑이 절반씩 문양을 이루며 섞여 있어 밝은 살구빛으로 보이면서 환하고 발랄한 이미지를 가진 털배자입니다. 젊고 발랄한 신부의 이미지를 그대로 살린 한복의 구성은 이렇습니다. 금사 모란이 가득한 진분홍 저고리에 금빛나는 치마를 함께했어요. 각종 꽃과 대나무가 함께 그려진 치마를 바탕으로 저고리는 더욱 여성스럽고 발랄해지며, 분홍빛을 만난 치마는 더욱 화사하게 빛이 납니다. 뽀오얀 하얀 밍크털을 두른 털배자도 치마와 함께하니 더욱 밝은 느낌을 내뿜는 듯 하고요. 이렇게 문양으로 아주 밝은 노랑이 연분홍과 섞여 있어 굉장히 환한 느낌을 내게 됩니다.금빛에 가까운 노랑이라 치마와도 자연스럽게 어우러지고요. 한 벌을 함께 착용하면..
파랑 저고리와 연분홍 치마, 누빔 털배자와 액추의까지 모두 갖춘 신부한복 오늘의 신부한복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양단으로 만들어진 고급스러운 한 벌입니다. 파랑색과 분홍색의 조합은 요즘 많이 만들게 되는 색상의 조합인데요. 녹의홍상을 탈피한 현대적인 색상이면서, 발랄하고 젊은 신부의 느낌이 가득한 색의 조합이라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시는 색 조합입니다. 파랑 저고리를 지은 이 원단은 두터운 바탕 위에 꽃 문양과 글자문이 여유있게 섞여 들어가 있죠.문양의 색이 홀로그램마냥 부드럽게 이어지며 다양한 색을 보여주어 발랄하고 화사해 보이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노랑 안고름을 넣어 주니 더욱 화사하고 샤방한 느낌이지요. 그리고 이 파랑 저고리 위에 덧입을 털배자를 지었습니다.샛노랑 누빔 털배자는 아직 앳되고 어려 보이지만, 성숙한 느낌이 나도록 회색 밍크털을 달았습니다. 지금은 정말 방..
은빛 가득한 진남색 저고리와 풀색 치마, 파랑 털배자. 개성이 가득한 오리미 신부한복 이 독특하고 아름다운 한복을 언제 소개하는 것이 마땅할까 호시탐탐 기회를 노려왔답니다.3월에 오리미를 찾아와 옷을 맞추신 예비 신부님의 이 한복은 늦가을에 빛을 발할 예정이거든요. 부지런함과 한복에 대한 열정을 가지고 오리미를 일찌감치 찾아 주신 예비 신부님과 신랑님 덕에 저희도 여유로운 일정으로 편안하게 옷을 구상하고 지을 수 있어 더욱 완성도 있는 옷이 나왔습니다. 이 한복, 슬쩍 보면 누가 신부 한복이라 생각할까 싶죠? 그래서 더 멋 나는, 나만의 맞춤 신부한복이 아닐까 싶습니다. 모니터 상으로 보는 것보다 실제로 보면 이 진한 색상에 좀 더 놀라게 됩니다. 상하의 넓은 면적이 모두 어두운 색상이니깐요. 어찌 보면 신부 한복으로 어른들께서 참 선호하지 않는 색상이기도 하여 호불호가 아주 극명한 색상..
겨울의 끝자락에서, 상아색 누빔에 자주빛 고름 털배자 2월이 절반도 넘게 지난 겨울의 끝자락이지만 이겨울에 미처 올리지 못했던 털배자 하나를 올려볼까 합니다. 연한 상아빛 누빔원단에 새하얀 밍크털, 그래서 은은한 광택이 있는 자줏빛 고름이 더욱 돋보이는 귀엽고도 청순한 디자인입니다. 신부의 녹의홍상에도, 진한 저고리에도 두루두루 모든 옷을 환하게 만들어 줄 것만 같은 배자에요. 그러고 보니 새로 단장한 실내벽에도 자줏빛 고름의 저고리가 매달려 있네요. 핫핑크라기엔 조금 진하고, 완전히 자주빛이라고 하기엔 핑크빛이 나는 이 색상은 남자한복에는 쓰이기 힘든 어쩌면 여자옷에만 들어가는 색상이 아닐까 싶어요. 그래서인지 더욱 여성스럽게 보이는 색상이기도 하고요. 봄이 오려는지 날씨가 조금씩 풀리는 요즘입니다. 어서 오리미 디자이너들이 만드는 봄 옷을 업데이트하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