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자아이한복

(15)
진노랑 색동 저고리와 자주 치마의 돌한복 진한 노랑색 몸판에 색동 소매를 단 색동저고리, 금사 문양이 화려한 자주색 양단 치마를 함께한 돌한복입니다. 화사하면서도 밝은 분위기가 물씬 나는 아이의 첫 한복이에요. 오렌지빛이 도는 진한 노랑색 저고리 바탕과 진보라색 고름의 조화가 독특하면서도 활기찬 분위기를 냅니다. 허리께엔 자수 장식을 놓은 화사한 자주색 치마. 알록달록 색동 소매를 단 밝은 귤색의 색동저고리와 자주색 금직 양단치마를 함께한 돌 한복입니다. 화사하면서도 밝은 분위기가 물씬 나는, 아이의 첫 한복이에요.
하얀 저고리와 진초록 은박 치마의 돌한복 새하얀 저고리에 노란 고름을 달고, 초록 치마 전체에 국화문 은박을 찍은 돌 한복입니다. 은박을 찍은 초록 원단으로 치마를 완성하기 전에 촬영했어요. 저고리엔 노란 고름을 달고, 새파란 안고름을 장식으로 더했어요. 하얀 저고리에 초록 은박 치마를 입고, 전통적인 검정 조바위를 쓸 거에요. 한복을 가봉하는 날이 되어, 아이가 한복을 입어보러 왔던 날의 사진이랍니다. 장난감을 가지고 노느라 정신 없는 모습이죠? 노란 고름을 단 새하얀 저고리, 귀여운 국화문을 은박으로 찍은 초록색 치마가 함께한 여자아이 돌 한복입니다.
쌍둥이 남매의 돌 한복 두 벌 같은 날 함께 태어나, 첫 생일도 함께 맞는 쌍둥이 남매의 첫 한복을 지었습니다. 똑같은 디자인이나 같은 색 원단으로 통일된 커플룩을 선호하지 않는 오리미의 스타일대로, 아이들 각자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색과 디자인으로 옷을 만들고 부분적인 장식에서 통일감을 더했습니다. 금사가 반짝이는 남색의 양단 깃과 고름을 단 파란색 배자. 연노랑 저고리의 소매엔 세 가지 색 색동을 더했습니다. 소매의 가장 맨 끝 색동은 깃-고름과 같은 양단으로 배색했지요. 쾌자와 마찬가지로 성글게 얽히며 짜여진 무늬가 매력적인 붉은 바지가 경쾌한 분위기를 더합니다. 하얀 저고리에 새빨간 양단으로 깃을 달고, 소매엔 세 가지 색동을 더했습니다. 따스하고 환한 색감의 노오란 치마와 함께한 한 벌입니다. 첫 생일을 함께 맞는 쌍둥이 남..
초록 양단 저고리와 빨간 양단치마, 여자아이 한복 선명한 초록색 양단 저고리를 입고, 색색깔의 꽃이 장식된 새빨간 치마를 함께 입었습니다. 옷을 찾으러 온 김에 마지막 점검차 한 번 입어보았을 뿐인데, 원래 입던 옷마냥 정말 잘 어울리죠? 원래부터 한복을 입고 지낸 것 마냥 자연스러운 옷 태에 모두가 엄마미소를 지었답니다. 본인도 옷이 정말 마음에 들어서 입은 채로 집에 가고 싶다는 이야기를 해서 모두 즐거워졌어요. 초록과 빨강색의 조화는 가장 전통적인 배색이죠. 그만큼 오랜 세월 살아남은 아름다운 배색이기도 하고요. 쨍한 색감의 초록색 저고리에, 새빨간 양단 치마를 입고 머리엔 배씨댕기를 달았어요. 지금 아니면 언제 이 귀여운 소품을 착용하겠어요. 초록 저고리에 빨간 치마를 입고, 주말에 여주에서 열린 '2018 세종대왕 문화제'의 '세종대왕 소헌왕후..
파란 저고리와 하얀 치마, 여자아이 공연 한복 시원하고 밝은 파란 저고리와 새하얀 치마의 조합이 보는 눈을 시원하게 해 주는 한복 한 벌입니다. 작고 앙증맞은 파란 저고리를 보아하니 아이 옷임이 짐작이 가시겠죠? 공연을 위해 맞춘 한복입니다. 고름과 소매에 하늘색 양단을 배색하여 화사함을 더했습니다. 저고리의 시원한 파랑빛과 자연스레 어울리면서도 다른 재질의 원단이 들어가 옷이 더욱 화사해집니다. 이렇게 펼쳐 보면, 고름과 소매에 들어간 양단이 주는 효과가 더욱 잘 보이실 거에요. 새하얀 치마와 함께해서 더욱 눈에 들어오는 파란 저고리입니다. 공연용 한복으로 만드는 옷이라, 전통적인 치마의 형태로 제작했습니다. 표백한 듯 새하얀 백색을 안감에 넣고, 겉의 원단은 미색 느낌이 나는 부드러운 하얀색으로 치마를 만들었습니다. 소매와 고름에 하늘색 양단을 ..
연노랑 양단 저고리와 분홍 치마, 맞춤 장신구의 여자아이 돌 한복 대나무와 국화가 그려진 연노랑 양단 원단으로 저고리를 짓고, 같은 문양이 있는 옥색 원단으로 고름을 달았습니다. 이 연노랑 저고리와 함께 입을 화사한 분홍색 치마도 지었고요. 이 한복과 함께 착용할 여러 가지의 한복 장신구를 모두 맞춤으로 진행했습니다. 하나씩 소개해 드릴께요. 볼록한 옆선이 매력포인트인 소품, 조바위입니다. 과거에는 방한의 용도로 사용했지만, 지금은 오로지 장식의 용도입니다. 귀엽기도 하거니와, 아이들이 한복과 함께 착용했을 때 가장 장식적이고 특별한 머리 장식이 아닐까 싶어요.돌을 맞은 어린 아기들의 경우에는 아직 풍성하지 않은 머리숱을 커버해 주기도 하고요. 이번 소품들은 모두 저고리의 고름과 같은 옥색 양단을 사용해서 제작했습니다. 두번째 소품은 돌 띠입니다. 무병장수를 기원하는 ..
청록색 저고리와 조바위, 자주색 치마의 여자아이 한복 문양이 화려한 검정 양단을 고름과 소매에 배색한 청록색 저고리와 청록색 조바위, 그리고 채도높은 자주색 치마를 함께한 여자아이 한복입니다. 언뜻 보면 어른용 한복과 거의 흡사해 보이지만, 자세히 보면 낮은 목깃과 얇은 동정 등 다른 부분을 조금씩 발견할 수 있을 거에요. 어른이 입어도 예쁘지만, 이렇게 선명한 색들은 아이들이 입었을 때 더욱 예쁜 색이기도 합니다. 저고리와 치마가 선명한 색인지라, 소매와 고름에는 진한 배색을 주어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습니다. 대신, 어두운 검정 바탕에 다채로운 색들로 그려진 전통문양이 독특하면서도 화사하죠. 날이 다르게 커 가는 아이의 신체를 고려하여 허리끈이 달린 형태의 치마로 제작했습니다. 치마와 같은 원단으로 자주색 댕기도 함께 만들었어요. 만들어진 한복을 입어 ..
국화 꽃무늬 저고리와 분홍 치마, 분홍 조바위의 여자아이 한복 자그마한 국화들이 가득한 저고리에 사랑스러운 분홍 치마를 함께하여 만든 여자아이 한복입니다. 차분한 색상의 꽃무늬 원단 위에 밝은 청록색 고름을 달아 생기를 더합니다. 현재 아이의 사이즈보다 넉넉한 사이즈로 만들어진 소매는 안으로 접어서 고정시켜 놓았고요. 치마와 같은 색으로 만들어진 분홍색 조바위입니다. 저고리에 단 청록색 고름과 같은 색으로 조바위 테두리를 마감하고, 저고리 속에 피어 있던 앙증맞은 국화가 튀어나온 듯 한 자수 장식도 달아 멋을 더합니다. 만두처럼 동그랗게 모양이 만들어지는 조바위의 형태부터 색감까지, 사랑스러운 이미지가 가득합니다. 꽃무늬 저고리와 분홍 치마는 9월 추석 연휴가 시작되기 전에 추석을 기다리는 아이의 품으로 찾아갔습니다. 가을이면 들판에 넘실넘실 핀 꽃들을 생각나게 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