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원하고 밝은 파란 저고리와 새하얀 치마의 조합이 보는 눈을 시원하게 해 주는 한복 한 벌입니다. 작고 앙증맞은 파란 저고리를 보아하니 아이 옷임이 짐작이 가시겠죠? 공연을 위해 맞춘 한복입니다. 



고름과 소매에 하늘색 양단을 배색하여 화사함을 더했습니다. 저고리의 시원한 파랑빛과 자연스레 어울리면서도 다른 재질의 원단이 들어가 옷이 더욱 화사해집니다.



이렇게 펼쳐 보면, 고름과 소매에 들어간 양단이 주는 효과가 더욱 잘 보이실 거에요. 새하얀 치마와 함께해서 더욱 눈에 들어오는 파란 저고리입니다.



공연용 한복으로 만드는 옷이라, 전통적인 치마의 형태로 제작했습니다. 



표백한 듯 새하얀 백색을 안감에 넣고, 겉의 원단은 미색 느낌이 나는 부드러운 하얀색으로 치마를 만들었습니다. 



소매와 고름에 하늘색 양단을 배색한 파란 저고리와 하얀 치마, 여자아이 공연용 한복으로 만든 한 벌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