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 귀여운 발 좀 보세요.
밝은 분홍 치마 아래로 쏙 나온 귀여운 버선발.
딱 신부 때에 입지 않으면 나중에 입기 힘든 색상들로 구성된 신부한복이랍니다.



발랄한 색을 사용했지만 저고리에 성숙한 이미지의 자수를 놓았기 때문에
너무 들뜨거나 가벼워 보이지 않죠. 은사와 금사가 섞인 자수를 놓으니 은박 금박에 못지 않게 화려해 보이기도 하고요.







소매에는 분홍 모란들 사이로 금사슴, 은사슴 한 쌍이 즐거이 뛰어 다니네요.
저고리의 연두 고름까지, 딱 신부를 위한 색상의 한복이에요.




요즘 오리미 매장에는 이 신부한복을 차려입은 마네킹이
요렇게 새침하게 살짝 치맛자락을 접어 들고는,
매장에 오시는 손님들에게 깜찍한 버선발을 보여 드리고 있답니다. 호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