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랑과 회분홍색 매화가 풀색 바탕 위에 피어난 양단 저고리, 그리고 고혹적인 진자주색 치마를 함께해 깊이감을 더한 한 벌입니다. 시어머님의 혼주한복으로 만들어졌어요.




가지 가지마다 탐스럽게 매화가 가득 피어난 양단저고리. 파랑과 분홍이라는 전혀 다른 색상이 매화 꽃으로 얽히면서 문양이 한층 더 화려해졌습니다. 바탕의 풀색과 어우러져 한층 더 독특한 배색을 자랑하는 것도 같고요. 




고혹적인 성숙미가 가득한 진자주색 치마와 풀색 매화단 저고리, 오리미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12.18 06:38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밝은 연노랑 바탕에 고동빛 매화가 가득 피어난 양단으로 저고리를 지었습니다. 



매화 가지까지 아주 섬세하고 아름답게 표현된 양단입니다. 옅은 색의 상하의 사이에서 중심을 잡아 줄 진초록 고름도 달았어요. 




마치 금빛이 감도는 듯 아름다운 광택과 고급스런 질감을 가진 연노랑 양단저고리. 진초록색 고름을 달아 무게감을 더하고, 가벼운 질감의 깨끼 치마는 겹을 더해 분홍빛과 노란색 그 사이를 넘나듭니다.




분명 겉감은 연보라색인데, 안감에 노랑빛을 넣어 부드럽고 따스한 빛깔이 새어나오는 치마입니다. 안감과 겉감이 어우러져 나오는 신비로운 색감은 딱 집어 어느 색이다 말하기가 어려워집니다.



매화가 활짝 핀 연노랑 양단 저고리와 깨끼 치마를 함께한,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 한 벌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진하고 고급스러운 청록색 바탕에 반짝이는 금사로 다양한 꽃들이 그려졌습니다. 금사 사이사이 더 진한 남색과 파랑색이 섞여 문양을 더 아름답게 만들어 주고 있지요.




양단의 고급스러운 매력이 가득한 청록색 양단 저고리와 남색 치마. 치마도 그렇지만 저고리 역시도 무게감 있는 색상이지만 반짝반짝 빛나는 금사 문양이 그 안에서 더욱 화려하게 빛납니다.



뭉게뭉게 신비롭게 피어나는 구름 문양이 남색 치마를 가득 채우고 있습니다. 



청록색 양단 저고리와 남색 치마. 무게감 있는 색상들이지만 반짝반짝 빛나는 금사 문양이 화려함을 더합니다. 

미국에서 치루어질 혼사를 위해 맞추신 시어머님의 혼주한복, 비행기 타고 주인에게로 날아 간 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깃과 고름, 소매에 옥색 금직 양단을 두른 옥색 저고리와 연회색 치마는 시어머님을 위한 혼주한복입니다.




밝은 옥색 저고리에, 한 톤 낮은 채도의 옥색 금직 양단을 배색하여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더했습니다.




차분하고 우아한 옥색 바탕에 양단으로 무게감과 고급스러움을 더한 저고리와 연회색 치마를 함께했습니다. 



거친 가로줄무늬가 눈에 띄는 연회색 치마도 우아함이라면 빠지지 않습니다. 



양단을 배색한 옥색 저고리와 연회색 치마, 혼사를 준비하는 시어머님의 혼주한복 한 벌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분홍 저고리에 연주황빛 치마를 함께한 친정어머님의 혼주한복입니다.



문양 없이 깔끔한 질감과 부드럽고 따스한 색감을 보여주는 분홍빛 저고리엔 밝은 옥색 고름을 달았습니다.



갈색 바람이 스치고 지나간 듯 한 연한 주황빛 치마. 




밝고 따스한 색감이 아름다운 한복 한 벌, 혼사를 준비하는 친정 어머님을 위한 혼주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거친 칠감과 불규칙한 흰색 가로결이 매력적인 연옥색 원단으로 상하의를 통일해 제작한 한복, 오리미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선명한 진홍색 고름을 길게 만들어 달았습니다. 저고리 고름의 두께나 길이의 경우에는 손님의 취향과 요청, 한복 전체적인 디자인에 따라 변하기도 하는 요소랍니다. 같은 원단으로 통일된 상하의 사이에 들어가는 색상이라 더욱 강하게 포인트가 되어 주는 진홍색 고름입니다. 



표면에 먹빛이 돌아 차분한 색감을 보여주는 연옥색 원단의 안쪽에선 더욱 밝은 옥색이 전체 옷의 색상을 함께 만들어 주고 있답니다. 



넘실넘실 바람결이 지나간 흔적이 원단에 고스란히 새겨진 듯한 가로줄 무늬가 아름다운 연옥색 원단으로 지은 한복 한 벌. 




진홍색 고름을 단 연한 옥색 저고리와 치마, 오리미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저고리의 목깃과 소매, 고름에 금박을 찍어 장식한 진분홍색 저고리와 분홍 치마.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진분홍 저고리에 진빨강색 고름을 달고, 같은 색으로 깃과 소매, 곁마기에 배색을 넣었습니다. 진한 바탕색에 금박을 찍었을 때 더 화사하게 빛날 테니까요. 






활짝 핀 모란 넝쿨이 가득한 패턴을 돌금박으로 찍어 장식을 더한 저고리와, 안감의 색상을 많이 투영해내는 가로줄 무늬 원단으로 만든 치마를 함께한 친정어머님의 혼주한복 한 벌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선명한 주황색 저고리에 연두 고름을 달고, 은은한 광택이 나는 회분홍색 치마를 함께했습니다.



강렬한 색감의 저고리로 먼저 시선을 사로잡고, 은은한 가로결과 부드러운 색상이 매력적인 치마로 분위기를 잡는 이 한복 한 벌은 친정어머님의 혼주한복입니다.




밝은 분홍색을 안감으로 품고, 겉으로는 짙은 회색빛이 가로결을 그려낸 원단으로 치마를 지었습니다. 



부드러운 연두빛 고름을 단 선명한 주황색 저고리와 회분홍색 치마를 함께한 한 벌,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모시와 깨끼 한복 사이에서 고민이 가득하셨던 손님을 위해, 모시의 분위기를 가득 느낄 수 있는 여름한복을 지었습니다. 회색과 갈색 사이에서 거친 결을 그리며 짜여진 이 저고리 원단은 독특하게도 모시와 실크가 함께 짜여진 원단입니다.



모시와 실크가 섞여 짜인 이 독특한 원단에 찝어박기 기법을 사용해 촘촘하게 격자 무늬를 넣었습니다. 가로, 세로, 대각선을 자유롭게 오가는 격자들을 아주 촘촘하게 넣어서 장식을 극대화했습니다. 



많은 장식 중에서도 이렇게 손맛 가득한 문양은 실제로 작업하는 사람의 감각과 판단이 가장 중요한데요, 옷을 보고 있자면 작업자의 인내심과 성실함이 느껴질 정도로 꼼꼼한 문양으로 완성되었습니다. 작업 과정을 상상만 해도 그 노력과 정성이 느껴지기에 더 아름답게 보이는 저고리입니다. 




옥색인 듯, 회색인 듯 신비로운 색상의 치마입니다. 안감에서 보이는 붉은 기운도 가지고 있고요. 



연한 옥색 원단을 두 겹, 주황색 원단을 한 겹 더해 만든 삼겹 치마는 이렇게 전혀 다른 두 가지 색이 섞여서 오묘한 빛깔을 냅니다. 



옥색과 붉은 색이 섞여 나타나는 치마의 오묘한 빛깔은, 마찬가지로 회색과 갈색이 성글게 짜인 저고리와도 좋은 궁합을 보여줍니다. 치마 어딘가에서 붉은 색감이 느껴질 때, 저고리에 달린 주황색 고름이 더 예쁘게 느껴질 거에요.




이 한복의 마지막 장식은, 문어 낙지발 노리개로 마무리합니다. 회색 술과 갈색의 문어 장식이 마치 이 한복을 위해 만들어진 듯한 노리개입니다. 아마 손님께서 데려가지 않았으면 이 노리개가 매장에서 통곡하고 있겠다는 말이 절로 나오더라고요. 




모시의 전통적인 분위기와 장식 기법을 더한 세련된 한복입니다.

찝어박기 장식을 넣고 주황색 고름을 단 회빛 저고리와 옥색 치마, 문어가 조각된 회색 낙지발 노리개가 함께한 오리미의 혼주한복 한 벌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연분홍색 항라 저고리에 분홍 고름을 달고, 거친 가로결이 매력적인 진자주색 원단으로 치마를 지었습니다. 



미색에 가까운 연한 분홍색 저고리에는 훨씬 더 선명한 분홍색 고름을 달아서 그런지 분홍빛이 더 도는 것만 같습니다. 게다가 자줏빛 치마 색과도 어우러져서 그렇겠죠? 붉은 계열의 색상들을 조화롭게 배색하는 데에 공을 들인 한 벌입니다. 



불규칙하고 거친 가로결을 그리며 짜여진 치마 원단의 안쪽에는 아주 밝은 자주색을 넣었습니다. 



한복의 전체적인 색상 톤을 유지하면서, 무게감을 잡아 주는 진한 자주색의 치마입니다. 



붉은 계열들의 색상들을 조화롭게 배색해 부드럽고 고운 이미지를 가진 이 한복은 친정어머님의 혼주 한복으로 지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