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하얀 저고리에 짙은 남색의 금직 양단으로 깃과 고름, 소매를 배색해 장식을 더했습니다. 봄이 오는 길목에서 지은 옷 답게 선명한 연두색 치마를 함께한 이 한 벌은 시어머님의 혼주한복으로 지어진 한 벌입니다. 




깔끔한 흰색 저고리이지만 금직 양단으로 장식을 넣은 덕에 무게감과 고급스러움이 더해졌습니다. 




연두색 치마는 가볍지 않은 원단에, 색상 또한 무게감 있는 연두색을 내고 있습니다. 치마를 입고 걸을 때마다 보여주는 힘있는 광택과 선명한 연두빛에서 밝고 힘있는 에너지가 느껴질 거에요. 


이렇게 선명한 연두색은 쉽지 않은 색상이지만, 배색만 신경써서 입으면 다른 사람과 겹치지 않는 독보적인 매력을 뽐낼 수 있을 거에요. 지금처럼 밝은 색상의 저고리와 함께하면 화사하고 밝은 이미지로, 무게감 있는 색상의 저고리와 함께하면 중후하고 고급스러운 매력을 보여줄 수 있겠죠. 



하얀 바탕에 짙은 남색 금직 양단으로 깃과 고름, 소매와 곁마기를 장식한 저고리, 선명한 연두색 치마가 함께한 오리미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만연하게 봄이 왔나, 했더니 비와 찬바람에 이어 4월에 내리는 눈을 만나며 시작한 주말입니다. 눈이 오고 비가 와도 봄은 봄, 화사한 색상의 한복들로 가득 찬 나날입니다. 


반짝이는 국화들이 활짝 핀 노란 양단 저고리와 솔잎처럼 진한 초록 치마, 오리미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연한 분홍빛의 국화들과 금빛 대나무가 그려진 노란 양단 저고리에는 진한 갈색 고름을 달았습니다.




짙은 초록빛에서 갈색을 지나 밝은 노랑색까지, 자연의 색감을 그대로 담아낸 한 벌입니다. 나무가 자라 꽃을 피운 것 같은 색감을 지녔거든요. 



깊이감 있는 진초록빛이지만, 광택이 있는 소재인지라 빛에 따라 좀더 밝은 초록빛부터 진한 초록빛까지를 보여줍니다. 빼곡하게 나무가 가득한 봄-가을의 숲을 담아낸 것 같은 색상입니다. 



무게감 있는 짙은 색 치마와 밝고 화사한 저고리의 조합, 노란 국화문 양단 저고리와 진초록 치마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붓에 먹을 묻혀 흩뿌린 것만 같은 문양이 멋진, 회색 원단으로 저고리를 지었습니다. 연한 색상이지만 캐릭터가 강렬한 원단입니다. 



중성적인 이미지가 느껴지는 회색 저고리에 사랑스러운 분홍 고름을 달고, 밝은 파랑색 안고름도 허리께에 달았습니다. 진자주색 치마에서 올라오는 붉은 색감과 어우러져 회색 저고리도 함께 여성스러워집니다.  




회색 저고리에 단 분홍 고름은 진자주색 치마와 참 부드럽게 이어집니다. 



어두운 색상과 부드러운 광택이 매력적인 진자주색 치마. 



현대적인 원단의 회색 저고리와, 전통적인 원단의 치마가 함께한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깊고 묵직한 색을 가진 진보라색 치마에 연분홍색 항라 저고리를 함께한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여성스럽고 우아한 분홍색과 보라색 사이에 진한 파랑색으로 고름을 달았습니다. 



밝은 자주색을 품은 진보라색 치마는 진한 색상의 치마가 주는 무게감과 고급스러움을 지녔습니다. 



고동색 줄무늬가 있는 항라 원단으로 만든 저고리, 진보라색 치마가 함께한 깔끔하고 우아한 한 벌.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새하얀 원단에 모란이 활짝 핀 묵화를 그려넣은 저고리를 지었습니다. 그리고 이중 색상의 매력이 가장 잘 드러나는 보랏빛 원단으로 치마를 지어 함께했습니다. 




수묵화의 여백처럼 저고리에도 여백을 두어 가며 그려진 모란들이 몸판에는 왼편에만, 양쪽 소매에도 각기 다른 위치에 그려져 있어서 더욱 멋스러운 묵화의 맛을 냅니다. 




밝은 연두색 안감을 넣은 치마는 보랏빛과 연두빛을 동시에 내는 신비로운 치마가 되었습니다. 




이 신비로운 색상을 내기 위해 안감은 비슷하지만 조금 다른, 두 가지의 네온 연두색이 들어가 있지요.




이 옷을 맞추신 손님께서 추가로 더 선택하신 한 벌의 저고리는 연분홍색 항라 저고리입니다. 연두 보랏빛 치마와의 궁합도 두말할 것 없이 아름답기에 저희도 군말 없이 추천해 드린 한 벌입니다. 



묵화 저고리와 함께 입었을 때와는 좀더 차분하고 자연스러운 느낌으로 입으실 수 있는 조합입니다. 연분홍 저고리에 단 진초록 고름이 치마와의 궁합을 더욱 부드럽게 만들어 줍니다. 




고동색 줄무늬가 들어간 연분홍 항라 저고리와, 실이 튄 듯한 무수한 가로줄이 멋스러운 연두 보랏빛 치마의 공통점은 줄무늬입니다. 상하의 모두에 자연스럽고 섬세하게 만들어 낸 줄무늬가 있기에 원단의 멋만을 살려 옷을 지을 수 있었습니다. 자연스러운 색상 조합이 이루어지는 이 한 벌에 진초록 고름과 진붉은 안고름을 장식으로 더했고요. 




분홍빛으로 피어난 모란들이 있는 이 묵화 저고리와 함께, 이 옷들은 포장되어 미국으로 건너갔답니다. 결혼식을 위해 맞추신 혼주한복이기도 하지만, 행사가 있을 때마다 종종 착용하기 위해 맞추신 옷들입니다. 이 한복들이 먼 곳에서도 손님과 함께 아름다움을 반짝반짝 빛내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하루가 지날수록 계절의 변화를 느낄 수 있는 요즘입니다. 오늘따라 더 봄기운이 느껴지는데, 상쾌하게 월요일 잘 시작하셨나요? 


오늘은 은박을 찍은 분홍색 저고리와, 밝은 파랑색 치마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을 소개하려 합니다. 깃과 고름, 소매에 짙은 자주색을 배색하고 섬세한 모란문 은박을 찍은 저고리가 참 곱죠? 




이 옷의 주인공인 손님의 가장 큰 희망사항 중 하나는, 아들만 있어 붉은 계열 한복을 입어보지 못한 것이 아쉬워 분홍색 언저리의 색상이라도 입어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바램이었어요.

그래서 저고리를 분홍색으로 택했지만, 옷 한 벌에서 저고리보다 치마가 차지하는 면적과 부피가 크기 때문에 보는 사람들은 전체적으로는 푸른 계열 옷을 입었다고 여기게 됩니다. 전통적인 문화를 지키면서도, 손님의 바램도 함께 가져간 색상 조합입니다.



저고리에 배색한 짙은 자주색과 은박 장식이 파랑 치마와 분홍 저고리 사이를 부드럽게 이어주는 듯 합니다. 




은은한 잎새 문양을 그리며 짜여진 밝은 파랑색 치마는 차갑기보다는 부드럽고 따스한 느낌을 줍니다. 




차분한 색상과 재질로 이루어졌지만, 섬세하고 화사한 은박 장식으로 포인트를 준 한 벌의 한복. 분홍 은박 저고리와 밝은 파랑색 치마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을 지었습니다. 


금색 매화가 막 피어나기 시작한 나뭇가지들이 그려진 진빨강 양단 저고리, 그리고 강한 색상으로 무게감 있게 저고리를 받쳐 주는 진한 고동색 치마를 함께했습니다.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금빛을 빛내며 피어나는 매화들 사이 파랑색, 초록색 매화들이 섞여 피어납니다. 매화 가지 뒤로는 섬세한 꽃 넝쿨과 '복' 문자가 원단을 빼곡히 뒤덮고 있습니다. 겹겹이 짜여지는 양단의 멋이 돋보이는 원단이랍니다.



문양 속에 들어가 있는 색상 중 하나인 밝은 파랑색으로 고름을 달았습니다. 저고리와 치마 모두 어두운 계통의 난색이지만, 문양에 들어가 있는 색이기 때문에 차가운 색인 이 고름이 자연스럽게 어울리지요. 



진한 고동색의 치마는 어두운 색상만큼 무게감과 카리스마를 지녔습니다.



무게있는 고급스러움과 절제된 화사함을 지닌, 진빨강색 양단 저고리와 고동색 치마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화려한 색상으로 반짝이는 무늬를 가진 분홍색 양단 저고리. 그리고 그 저고리를 무게감있게 받쳐 주는 진한 고동빛 치마,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으로 지어진 한 벌입니다. 




저고리의 선명한 분홍색 바탕, 그리고 오색찬란하게 빛나는 문양들 덕분에 그 어떤 장식 없이도 화사하게 빛나는 옷이 되었습니다. 




이 화사한 분홍색 저고리에는 차분한 파랑색으로 고름을 달았습니다. 




고동색의 치마는 사진으로 찍었을 때 거의 검게 보일만큼 어두운 색상입니다. 그렇기에 저 밝고 화사한 분홍색 저고리와 조합이 아름다운 한 벌이 되었고요. 무게감 가득한 이 색상 덕분에 분홍 저고리도 함께 고급스러운 화사함으로 빛날 거에요. 





무게감 있는 진고동색 치마와 밝고 화사한 분홍색 양단 저고리가 만나 조화를 이룬 한 벌,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장미가 그려진 진초록 양단 저고리에 붉은 고름을 단 저고리.



그 양단 저고리에 금빛이 도는 밝은 주황색 치마를 함께한 시어머니 혼주한복을 지었습니다.


그저 밝은 주황색이라 표현하기엔 황금빛이 많이 도는 매력적인 색상입니다. 자연광에서 빛을 받아 색상이 더욱 부드럽게 보이는 중입니다.


연한 색상이지만 두께와 광택이 가진 힘으로, 초록 저고리를 아름답게 받쳐 주는 치마입니다.



진한 빨강색으로 고름을 달아 치마 색감과의 조화를 다져둡니다. 빨강은 이 진초록색 양단 저고리와 가장 예쁜 색상이기도 하고요.

밝은 주황빛 치마와 진초록색 장미 양단 저고리, 오리미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은은한 연황토빛 바탕색 위에 가느다란 선들이 모여 기하학적인 문양을 이룬 원단으로 저고리를 지었습니다. 


가느다란 검정색 라인이 규칙적인 무늬를 이루어 세련된 이미지를 주는 원단입니다. 



원단의 아름다움을 살리고자 고름까지 같은 원단으로 통일하여 달아줍니다. 



곁마기는 진한 고동색 원단을 배색하여 넣었습니다. 바탕색이 진해졌지만, 반대로 연황토색 라인이 들어가면서 마치 저고리 원단이 정반대로 반전된 느낌을 주는 원단입니다. 


이 기하학 문양이 들어간 연황토색 양단 저고리에는 진초록색의 두터운 원단으로 치마를 맞추었습니다. 


불규칙적으로 수없이 짜여진 가로줄 무늬가 매력적인 원단입니다. 워낙 어두운 색이라 그 무늬가 잘 보이지 않지만, 손끝으로 느껴지는 질감과 두께가 아주 고급스러운 원단이랍니다.



아름다운 기하학 문양이 우아한 연황토색 양단 저고리, 그리고 깊이감 있는 진초록 치마가 함께한 시어머님의 혼주한복 한 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