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칠게 세로줄을 만들며 독특하게 짜여진 진회색 원단으로 지은 쾌자가 함께한 오리미의 신랑한복입니다. 



거친 질감이 아주 매력적인 쾌자와, 매끈한 질감과 광택의 회색 저고리가 만나 멋지게 어우러집니다.



저고리의 색감이 아주 다르게 찍혔지만, 쾌자 안에 입은 회색 저고리와 진초록 바지입니다. 옷의 주인인 신랑님께서 키가 크고 어깨도 넓은 체형을 가지고 계시기 때문에 쾌자의 길이가 굉장히 길어지게 되고 안에 입은 옷은 덜 드러나게 된답니다.





거칠게 세로줄을 만들며 독특하고 매력적인 모습으로 짜여진 진회색 원단의 남성용 쾌자. 이 멋진 쾌자를 더욱 강조하기 위해 차분하고 무게감있는 회색 저고리와 진초록 바지를 함께한 오리미의 신랑한복.


이 옷은 바로 이전에 올렸던 파란 저고리와 흰 치마의 신부님과 함께 맞추신 한복입니다.




그리고 이날 매장 한 켠에는 길쭉하게 키가 큰 아네모네를 데려왔답니다. 



조그맣고 앙증맞은 크기의 아네모네 꽃과, 더 앙증맞은 꽃망울들. 마당에서 직접 키워낸 꽃이라 더 예쁘고 귀엽기만 합니다. 



길쭉하고 늘씬하게 키가 큰 아네모네를 수국과 해바라기, 맨드라미들과 함께 꽃았던 어느 날의 오리미 꽃꽂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섬세한 손놀림으로 자줏빛 실을 꼬아 만든 줄 끝에 큼지막한 금속 단추를 달았습니다. 고구려 시대 상상 속 길조인 '삼족오'가 세공된 마고자 단추. 옛 여성들에게 노리개라는 장신구가 있었다면, 남자들에게는 옷에 다는 화려한 단추들이 있었답니다. 


보통 마고자에 많이 달게 되는 이 단추를, 이번에는 '전복'에 달았습니다. 신랑한복으로 지은 '전복'입니다.




저고리 위에 입은 진자주색의 전복입니다. 전복은 쾌자와 비슷하지만, 깃을 여미거나 겹치지 않고 양쪽 깃이 맞닿도록 만들어진 조끼 형태의 옷입니다. 조선시대 무복이었던 옷이라 그런지, 쾌자보다는 좀 더 활동적이고 가뿐한 느낌이 들지 않나요? 



안에 입는 새하얀 저고리와 대비되어 더욱 그윽하게 깊은 빛을 내는 자줏빛 전복입니다. 



전복 안쪽에 입는 옷으로는, 이렇게 새하얀 저고리와, 남색의 바지를 맞추셨습니다. 겉에 입는 옷들을 흔치 않은 형태와 색상으로 맞추셨기 때문에, 겉옷의 색과 형태를 가장 잘 살릴 수 있는 색감으로 맞춘 저고리와 바지입니다.  




자줏빛 전복 위에 입을 회색 반수의입니다. 신랑님의 취향과, 오리미의 추천사항이 합쳐져 만들어진 독특한 디자인의 겉옷이에요. 거친 느낌의 가로줄 무늬가 있는 회색 원단에, 굵고 강하게 깃과 소매를 둘렀습니다. 강렬한 검정색 포인트만으로도 옷이 몇 배는 힘있고 강인한 이미지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이 반수의에 한층 더 카리스마를 더할 장식을 추가합니다. 붉은 술띠입니다. 



도포 같은 남자 한복의 허리 부분에 둘러 앞이 트이지 않게 여미는 용도인 술띠입니다. 지금은 겉옷의 고름 외에도 안쪽에 똑딱 단추를 달아 두기 때문에 앞이 트일 염려는 하지 않아도 되므로, 장식을 더하기 위한 멋의 용도로 사용되는 띠 입니다. 




옷의 주인인 예비 신랑님께서 중간 완성된 옷을 입어 보러 오셨어요. 슬쩍 뒷짐 진 자세가 잘 어울리는 늠름한 한 벌이 되었습니다. 



원단을 아낌없이 사용하여 풍성하게 만드는 남자 겉옷의 경우, 좀더 멋을 내려면 이렇게 뒷모습도 '각'을 잡아 입을 수 있답니다. 



한복 신발까지 모두 갖춰 신고 매무새를 점검해 봅니다. 


하얀 저고리에 남색 바지, 진자주색 전복을 안에 입고 검정 깃과 소매를 두른 회색 반수의를 입은 신랑님. 진보라색 저고리와 새하얀 치마를 입은 신부님의 모습입니다. 얼굴이 보이지 않아도 표정이 상상이 되는, 사랑스럽고 행복한 풍경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bm6584 2018.06.08 14:3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안녕하세요 평소에 근사한 한복을 한벌 갖고싶다는 목표를 항상 가지고 사는 사람입니다..
    많은 한복 가게가 있지만 둘러본결과 가장 예스러운 멋을 간직한채로 트렌디한 멋이나는 한복이 오리미 한복이어서 그동안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또 한복을 주문하게 된다면 꼭 오리미에 의뢰를 하고 싶은데요, 궁금한 점이 하나 있습니다.
    개인적인 목표중에 일본의 기모노원단중 하나인 니시키오리를 사용하여 한복을 만들어보고 싶은데요.
    혹 개인적으로 원단을 구입하여 가져다 드리면 제작 비용등의 부대비용만 지급하고 한복을 만들어 주실 수 있는지 궁금합니다. 답변 부탁드리겠습니다.

    • orimi 2018.06.12 14:2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안녕하세요. 오리미한복입니다.

      가져 오시는 원단으로 한복을 제작하는 것은 가능합니다. 다만, 제작 전 원단을 직접 가지고 방문하셔서 상담을 하셔야 제작 가능 여부가 100% 판가름 날 것 같습니다.

      번거로우시겠지만 전화 문의나 매장 방문을 통해 상담을 한번 더 부탁드립니다. 월-토 오전 10시-오후5시 사이로 오리미한복(02-420-3342) 으로 연락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 Mr.염 2018.07.21 16:2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진자주색 전복이 맘에 쏙~듭니다.
    꼭 입어보고 싶네요.^^
    기회가 있을거라생각합니다.
    훌륭한 작품들 기대하겠습니다.

    • orimi 2018.07.21 16: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네, 이 자줏빛 전복은 손님께 딱 맞게 예쁘게 완성되어 뿌듯했었답니다. 기대에 부흥할 수 있도록, 하나하나 열심히 만드는 한복들을 꾸준히 소개해 보겠습니다.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