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리미신랑한복

(3)
밝고 우아한 신부한복과 경쾌한 신랑한복 결혼을 앞두고 오리미에서 한복을 맞추신 신부님, 신랑님의 한복입니다. 밝고 연한 색상의 신부한복 한 벌과, 짙은 남색 쾌자의 신랑한복입니다. 하얀 저고리와 연분홍색 항라 치마를 함께하고 밝은 옥색 안고름으로 포인트를 준 신부한복입니다. 밝은 분위기와 함께 우아함이 깃들어 있는 한 벌이에요. 저고리와 바지를 밝은 색으로 맞추고, 가장 겉에 입는 긴 기장의 쾌자는 짙은 남색으로 지어 경쾌하면서도 무게감을 주었습니다. 쾌자 위에 술띠를 매어 장식을 더해주었고요. 완성 중이었던 옷을 입어보러 오셨던 가봉날 찍은 사진들로, 모두 완성된 옷을 입고 촬영한 두 분의 스튜디오 사진은 @orimi_look 계정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독특한 세로줄무늬 진회색 쾌자의 신랑한복 거칠게 세로줄을 만들며 독특하게 짜여진 진회색 원단으로 지은 쾌자가 함께한 오리미의 신랑한복입니다. 거친 질감이 아주 매력적인 쾌자와, 매끈한 질감과 광택의 회색 저고리가 만나 멋지게 어우러집니다. 저고리의 색감이 아주 다르게 찍혔지만, 쾌자 안에 입은 회색 저고리와 진초록 바지입니다. 옷의 주인인 신랑님께서 키가 크고 어깨도 넓은 체형을 가지고 계시기 때문에 쾌자의 길이가 굉장히 길어지게 되고 안에 입은 옷은 덜 드러나게 된답니다. 거칠게 세로줄을 만들며 독특하고 매력적인 모습으로 짜여진 진회색 원단의 남성용 쾌자. 이 멋진 쾌자를 더욱 강조하기 위해 차분하고 무게감있는 회색 저고리와 진초록 바지를 함께한 오리미의 신랑한복. 이 옷은 바로 이전에 올렸던 파란 저고리와 흰 치마의 신부님과 함께 맞추신 한..
검정 깃을 두른 회색 반수의와 진자주색 전복, 오리미 신랑한복 섬세한 손놀림으로 자줏빛 실을 꼬아 만든 줄 끝에 큼지막한 금속 단추를 달았습니다. 고구려 시대 상상 속 길조인 '삼족오'가 세공된 마고자 단추. 옛 여성들에게 노리개라는 장신구가 있었다면, 남자들에게는 옷에 다는 화려한 단추들이 있었답니다. 보통 마고자에 많이 달게 되는 이 단추를, 이번에는 '전복'에 달았습니다. 신랑한복으로 지은 '전복'입니다. 저고리 위에 입은 진자주색의 전복입니다. 전복은 쾌자와 비슷하지만, 깃을 여미거나 겹치지 않고 양쪽 깃이 맞닿도록 만들어진 조끼 형태의 옷입니다. 조선시대 무복이었던 옷이라 그런지, 쾌자보다는 좀 더 활동적이고 가뿐한 느낌이 들지 않나요? 안에 입는 새하얀 저고리와 대비되어 더욱 그윽하게 깊은 빛을 내는 자줏빛 전복입니다. 전복 안쪽에 입는 옷으로는, 이렇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