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이한복

(30)
노랑 저고리, 파랑 저고리와 자주색 치마의 아이한복들 밝은 노랑색 저고리에 선명한 자주색 양단 치마를 함께한 아이한복입니다. 치마 위에 반짝이는 금사 국화들과 어우러져 더 밝은 분위기를 내는 한 벌이에요. 밝고 선명한 자주색 양단과 어울려 레몬빛으로 빛나는 노란색 저고리가 발랄하게 환하게 빛나는 한 벌입니다. 같은 원단으로 지은 치마 위에 색상이 다른 저고리를 함께한 또다른 한 벌입니다. 이모의 결혼식 참석을 위해 조카 둘이 입을 한복이에요. 치마는 똑같이 지었지만, 저고리는 각자가 선호하는 색상으로 골라 다르게 지었어요. 아이들에게 꼭 맞도록 앙증맞은 크기로 지어진 노랑, 파랑 저고리의 두 벌입니다. 결혼식 날, 이모와 집안의 경사를 축하하는 마음으로 사랑스럽게 입고 나타날 거에요. 그럼, 이모의 결혼식날 아이들의 모습을 살짝 엿볼까요? 이 날의 주인공인..
노랑 색동 당의와 빨간 금박 치마의 돌한복 밝고 경쾌한 노란색의 당의와 새빨간 치마를 함께했습니다. 당의엔 색동 소매를 달고 몸판과 고름엔 돌금박을 찍었어요. 노란 바탕의 당의에는 진갈색 고름을 달았어요. 고름 끝단에 국화를 다섯 개씩 금박으로 찍고요. 전통적인 이미지의 돌 한복과 잘 어울리는 검정 조바위도 함께합니다. 저고리에 쫑쫑쫑 찍은 국화 문양을 조바위에도 찍어 통일성을 더해줍니다. 당의의 뒷판에도 앞면과 동일하게 금박을 찍었어요. 치마의 아랫단에도 넓고 화려한 금박을 찍어 장식을 더했습니다. 당의와 함께 치마에도 금박이 잔뜩 찍히니 더욱 더 화려하면서도 전통적인 분위기를 풍겨냅니다. 화사한 색감으로 소매를 단 노란색의 색동 당의에 갈색 고름을 달고, 금박을 화려하게 찍은 새빨간 치마를 함께한 전..
하얀 색동저고리와 은박을 찍은 자주색 치마 손녀에게 선물로 보내는 돌 한복. 빳빳하게 다린 밝은 파랑색 고름을 단 하얀 색동저고리와 은박을 넓게 찍은 자주색 치마입니다. 첫 돌을 맞은 손녀를 위해 지어지는 이 옷은 할머님의 선물로, 사랑스러운 손녀가 사는 미국으로 보낼 선물입니다. 선명하고 화사한 자주빛 치마의 아랫단에는 넓게 모란문 은박을 찍었습니다. 선명하고 밝은 비단들을 배색한 색동 소매를 단 저고리, 화사한 모란문을 은박으로 치맛단에 찍은 자주색 치마의 돌 한복입니다.
연노랑 색동 저고리와 분홍 치마 한 칸 한 칸, 어우러짐을 생각하며 배색한 화사한 색동 소매가 달린 연노랑 저고리와 연노랑 조바위를 밝은 분홍빛 치마와 함께했습니다. 색동 소매의 연노랑 저고리와 밝은 분홍색 치마의 한 벌은 쌍둥이 동생의 돌잔치에 참석하는 아이의 한복으로 지었습니다. 저고리와 같은 원단으로 맞춘 연노랑색 조바위까지, 밝고 경쾌하기 그지없는 아이의 옷이 만들어졌습니다. 밝고 부드러운 색감이 보는 이의 기분까지 환하게 밝혀주는 듯 한 한복 한 벌입니다. 연노랑 저고리에 단 새빨간 고름이 옷에 경쾌함을 더해줍니다. 쌍둥이 동생들의 생일을 함께 축하하는 누나의 옷으로 지은, 연노랑 색동 저고리와 밝은 분홍 치마의 한복 한 벌입니다.
파란 저고리와 하얀 치마, 여자아이 공연 한복 시원하고 밝은 파란 저고리와 새하얀 치마의 조합이 보는 눈을 시원하게 해 주는 한복 한 벌입니다. 작고 앙증맞은 파란 저고리를 보아하니 아이 옷임이 짐작이 가시겠죠? 공연을 위해 맞춘 한복입니다. 고름과 소매에 하늘색 양단을 배색하여 화사함을 더했습니다. 저고리의 시원한 파랑빛과 자연스레 어울리면서도 다른 재질의 원단이 들어가 옷이 더욱 화사해집니다. 이렇게 펼쳐 보면, 고름과 소매에 들어간 양단이 주는 효과가 더욱 잘 보이실 거에요. 새하얀 치마와 함께해서 더욱 눈에 들어오는 파란 저고리입니다. 공연용 한복으로 만드는 옷이라, 전통적인 치마의 형태로 제작했습니다. 표백한 듯 새하얀 백색을 안감에 넣고, 겉의 원단은 미색 느낌이 나는 부드러운 하얀색으로 치마를 만들었습니다. 소매와 고름에 하늘색 양단을 ..
설빔 해 입은 두 남매, 오리미 아이한복 ​ 설빔으로 해 입은 새 한복을 차려 입고, 남동생과 사이좋게 걸어 봅니다. ​ 설날을 맞아 동생과 함께 설빔을 해 입었습니다. 그리고 엄마, 아빠와 함께 기념 사진을 찍으러 갔다고 해요. 이번 설날에도 이렇게 곱게 차려입고 가족들을 만났겠지요? ​ 화사한 국화 문양이 아름다운 파란색 양단 저고리와 분홍 치마를 함께한 여자아이 한복입니다. ​ 누나와 함께 새 옷을 해 입은 남동생은 연한 회분홍색 저고리와 황토색 바지 위에 갈색 반수의를 입었습니다. ​ 어디서 본 건 있다고, 멋진 한복을 입으니 조선 시대 무사라도 된 기분일까요. 늠름하게 보이겠다고 발차기를 해 봅니다. ​늠름한 발차기에도 불구하고 누나와 함께 손톱에 칠한 분홍 매니큐어는 숨기지 못했답니다. ​ 동생이 발차기 삼매경에 빠진 사이, 누나는 ..
청록색 저고리와 조바위, 자주색 치마의 여자아이 한복 문양이 화려한 검정 양단을 고름과 소매에 배색한 청록색 저고리와 청록색 조바위, 그리고 채도높은 자주색 치마를 함께한 여자아이 한복입니다. 언뜻 보면 어른용 한복과 거의 흡사해 보이지만, 자세히 보면 낮은 목깃과 얇은 동정 등 다른 부분을 조금씩 발견할 수 있을 거에요. 어른이 입어도 예쁘지만, 이렇게 선명한 색들은 아이들이 입었을 때 더욱 예쁜 색이기도 합니다. 저고리와 치마가 선명한 색인지라, 소매와 고름에는 진한 배색을 주어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습니다. 대신, 어두운 검정 바탕에 다채로운 색들로 그려진 전통문양이 독특하면서도 화사하죠. 날이 다르게 커 가는 아이의 신체를 고려하여 허리끈이 달린 형태의 치마로 제작했습니다. 치마와 같은 원단으로 자주색 댕기도 함께 만들었어요. 만들어진 한복을 입어 ..
붉은 잎새단 반수의, 색동소매 저고리의 남자아이 한복 추석을 맞이하여 아이에게 한복을 선물하는 부모님들이 많았던 9월입니다. 오늘 소개하는 이 옷은 5살 남자아이의 반수의 한복입니다. 추석빔으로 맞추신 이 옷은 향후 몇 년간의 명절에 아이가 입게 될 한복이 되겠죠. 아주 연한 연하늘빛 원단으로 심플하게 저고리를 만들고, 소매에만 세 가지 색상으로 색동을 넣었습니다. 색상과 광택이 모두 고급스러운 풀색의 바지를 한 벌로 구성했고요. 그리고 진한 붉은색이 고급스러운 잎새단으로 반수의를 지었습니다. 심플한 디자인의 바지와 저고리 위에 이 붉은 반수의를 입으니, 확 달라지는 한 벌입니다. 바지 저고리에서 느껴지던 순둥순둥한 이미지가 붉은 반수의 하나로 확 달라집니다. 아이 손 잡고 궁궐에 모셔다 드려야 할 것 같지 않나요? 잎새 문양까지 있는 반수의의 원단과 색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