밝은 연두빛 바탕에서 고동색 줄무늬가 한층 더 돋보이는 듯 합니다. 연두색 항라 저고리에 회갈색 항라 고름을 달고, 밝은 분홍빛 치마를 함께해 전통적인 녹의홍상의 색 조합으로 디자인된 오리미의 신부한복입니다.




전통적인 녹의홍상의 색 조합인 녹색 상의, 붉은 치마의 조합입니다. 가장 전통적인 혼례복의 배색을 따랐지만 세련된 이미지를 주는 질감의 원단과 옅은 색을 골라 현대적인 느낌을 내는 한복을 만들었습니다.  



잘 익은 복숭아마냥 부드러운 선홍빛을 띄는 신부 치마. 



전통적인 녹의홍상을 오리미식으로 풀어낸 신부한복입니다. 



이 한복의 주인공인 신부님은 오리미의 궁중옥 노리개도 함께 가져가셨어요. 야외 촬영 중 몇 컷을 보내 주셨는데, 노리개를 쓰다듬는 신랑님의 손길이 찍힌 이 사진 한 장만으로도 소설 한 편이 나올 것만 같습니다. 



연두색 항라 저고리와 분홍 치마를 입은 신부님, 연한 옥색 저고리와 푸른 바지 그리고 옥색의 쾌자를 입으신 신랑님입니다. 신랑님의 한복을 미처 촬영하지 못했지만, 오리미의 한복이랍니다. 



전통의 한 자락을 따라 현대적으로 재탄생한 오리미의 녹의홍상, 연두색 항라 저고리와 분홍 치마의 신부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