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리미한복/아이 한복

금박을 찍은 하늘색 쾌자와 밝고 부드러운 색상들의 조합, 남자아이 돌한복


오늘 소개하는 남자아이 한복은 아주 연하고 부드러운 색상들로 구성된 한 벌입니다. 저고리부터 바지까지 모든 배색에 들어간 색들이 아주 연하고 밝은 색으로 구성되었답니다. 전체적인 옷의 분위기에 맞춰 신발까지 밝은 색상으로 맞추었답니다. 





이 부드러운 한 벌 위에 입는 쾌자는 하늘색으로 만들었습니다. 과하지 않게 포인트를 주고자 수복문 글자를 금박으로 찍었는데, 고급스럽게 포인트를 주기 위해 욕심내지 않고 아주 일부에만 찍었답니다. 깃과 고름, 그리고 저고리의 소매에만 찍었지요. 





저고리 위에 쾌자를 걸치면 이런 모습이 완성되겠죠. 바지까지 모두 옅은 색이고, 진한 색은 소매의 가장 끝 부분과 신발의 마감 부분에만 포인트로 들어갔습니다. 


금박을 많이 찍으면 아주 화려하겠지만, 색상 배색이 주는 옷의 전체적인 분위기가 정적이고 차분한 옷이기 때문에 과하지 않게 찍어 이 분위기를 해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했거든요. 대신, 옷 외의 아이템을 화려하게 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그래서 이렇게 쾌자와 같은 색으로 복건을 만든 후, 금박을 가득 찍었습니다. 가득 찍었다고 표현하지만, 원단의 색과 분위기 때문인지 과하지 않고 부드럽고 화사한 분위기를 내며 완성되었어요. 





복건과 함께 이렇게 정갈하고 산뜻한 한 벌이 구성되었습니다. 물빛 나는 하늘색 쾌자를 중심으로 흰색에 가까운 연하늘색 바지, 손목에 색동이 배색된 화사한 연분홍색 저고리. 연하고 부드러운 이 색감 때문인지, 자꾸만 뭉게뭉게 핀 구름 위를 걷는 모습이 상상되는 오리미의 남자아이 돌 한복입니다. 




  • 익명 2018.09.07 11:54

    비밀댓글입니다

    • ORIMI 2018.09.13 20:49 신고

      안녕하세요. 오리미한복입니다.

      죄송하게도 저희가 온라인상에서는 가격에 관한 문의나 상담을 받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 번거로우시겠지만 전화 문의나 매장 방문을 통해 상담을 부탁드립니다. 월-토 오전 10시-오후5시 사이로 오리미한복(02-420-3342) 으로 연락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