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리미한복/봄, 여름 한복

옥색 저고리에 홍매색 치마의 신부한복 _ 오리미 신부한복


근래 업데이트 되었던 '샤랄라'한 신부한복들의 연장선상에서, 조금 다른 스타일의 원단으로 만들어진 신부한복입니다. 

동그란 수복문양과 금사로 놓인 꽃들이 있는 옥색 원단의 저고리에는

보랏빛의 긴 고름과, 저고리 아래로 살짝 나오는 애교스러운 미니 고름을 달아주었답니다

이 세 가지 색의 색 조화도 참 예쁘지요. 




저고리 고름을 만든 원단은 청색이 많이 들어간 청보랏빛의 고급스러운 원단입니다.  




분홍빛과 주황빛이 섞인 듯 진한 살구빛 같기도 한, 홍매색 치마와 한 벌을 이룹니다. 




이렇게 한 벌. 상큼하고 발랄한 옥색 저고리와 함께 

여성스러움을 한가득 머금은 듯 한 홍매색 치마와 함께하니 이 정도면 봄 신부로 만점이겠죠? 


옥색 저고리에 너무 무거운 색을 함께했다거나 같은 계열의 원단을 썼다면

이렇게 신선하고 발랄한 분위기를 내기 힘들었지 않았을까 싶은데,

색과 원단을 다루는 오미리의 솜씨를 100% 발휘하여 서로 다른 질감과 분위기의 두 원단을 이렇게 조화시켰네요.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