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드럽고 단아한 분위기를 가진 분홍색 한복 한 벌, 친정어머님의 혼주한복을 지었습니다. 



아무런 무늬도 없는 분홍색 원단으로 지은 이 한복 한 벌엔 다른 색상이나 원단이 개입되지 않고 모든 요소를 통일시켰습니다. 



빛을 받으면 더 밝고 부드러워지는 분홍색 치마. 너무 연하지도 진하지도 않은 부드럽고 차분한 분홍빛을 가진 원단입니다. 



상하의가 같은 원단으로 통일되어 전통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면서도 독특한 느낌을 줍니다. 



부드럽고 단아한 분위기의 분홍색으로 상하의가 통일된 한복 한 벌,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