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박을 찍어 장식을 넣은 노랑 저고리와 진한 풀색 치마를 함께한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화려한 금박을 찍었지만, 바탕이 되는 진갈색과 노랑색, 동정의 흰색까지의 세 가지 색의 배색이 깔끔하게 떨어집니다. 그래서인지 더욱 기품있는 이미지를 보여주는 저고리가 되었습니다.



촘촘한 가로줄이 특징인 풀색 원단으로 지은 치마. 



진한 바탕 위에 찍힌 금박이 더욱 돋보이는 노랑 저고리와 풀색 치마, 시어머님의 혼주한복 한 벌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