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분홍색 항라 저고리에 분홍 고름을 달고, 거친 가로결이 매력적인 진자주색 원단으로 치마를 지었습니다. 



미색에 가까운 연한 분홍색 저고리에는 훨씬 더 선명한 분홍색 고름을 달아서 그런지 분홍빛이 더 도는 것만 같습니다. 게다가 자줏빛 치마 색과도 어우러져서 그렇겠죠? 붉은 계열의 색상들을 조화롭게 배색하는 데에 공을 들인 한 벌입니다. 



불규칙하고 거친 가로결을 그리며 짜여진 치마 원단의 안쪽에는 아주 밝은 자주색을 넣었습니다. 



한복의 전체적인 색상 톤을 유지하면서, 무게감을 잡아 주는 진한 자주색의 치마입니다. 



붉은 계열들의 색상들을 조화롭게 배색해 부드럽고 고운 이미지를 가진 이 한복은 친정어머님의 혼주 한복으로 지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