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원한 색감과 정갈한 디자인으로 완성된 한 벌, 청록색 항라 저고리와 연옥색 치마를 함께한 시어머님의 혼주한복입니다. 



하늘색을 안감으로 넣어 더욱 시원한 느낌이 드는 이 청록색 저고리는 진한 색 줄무늬 덕분에 깊이있는 분위기도 함께 가졌습니다. 줄무늬 색감과 비슷하게 진한 보라색 고름을 달았어요. 



시원한 바람결 같은 흰색 가로줄이 매력인 연옥색 치마입니다. 빛에 따라 밝은 연두빛을 내며 더욱 화사해질 거에요. 




상하의 모두가 푸른 계열이라 한층 더 시원하고 우아해 보이는 이 한 벌에는, 조금 다른 색감의 장신구를 곁들이면 좋겠습니다. 



둥근 테두리와, 얇게 다듬어진 원석에 울창한 소나무가 조각된 비취, 연한 분홍빛 오봉술을 단 노리개를 달아봅니다.



청록색 항라 저고리와 연옥색 치마의 한 벌, 우아하고 깔끔한 이미지를 보여주는 오리미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