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하얀 저고리에 짙은 남색의 금직 양단으로 깃과 고름, 소매를 배색해 장식을 더했습니다. 봄이 오는 길목에서 지은 옷 답게 선명한 연두색 치마를 함께한 이 한 벌은 시어머님의 혼주한복으로 지어진 한 벌입니다. 




깔끔한 흰색 저고리이지만 금직 양단으로 장식을 넣은 덕에 무게감과 고급스러움이 더해졌습니다. 




연두색 치마는 가볍지 않은 원단에, 색상 또한 무게감 있는 연두색을 내고 있습니다. 치마를 입고 걸을 때마다 보여주는 힘있는 광택과 선명한 연두빛에서 밝고 힘있는 에너지가 느껴질 거에요. 


이렇게 선명한 연두색은 쉽지 않은 색상이지만, 배색만 신경써서 입으면 다른 사람과 겹치지 않는 독보적인 매력을 뽐낼 수 있을 거에요. 지금처럼 밝은 색상의 저고리와 함께하면 화사하고 밝은 이미지로, 무게감 있는 색상의 저고리와 함께하면 중후하고 고급스러운 매력을 보여줄 수 있겠죠. 



하얀 바탕에 짙은 남색 금직 양단으로 깃과 고름, 소매와 곁마기를 장식한 저고리, 선명한 연두색 치마가 함께한 오리미의 시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