붓에 먹을 묻혀 흩뿌린 것만 같은 문양이 멋진, 회색 원단으로 저고리를 지었습니다. 연한 색상이지만 캐릭터가 강렬한 원단입니다. 



중성적인 이미지가 느껴지는 회색 저고리에 사랑스러운 분홍 고름을 달고, 밝은 파랑색 안고름도 허리께에 달았습니다. 진자주색 치마에서 올라오는 붉은 색감과 어우러져 회색 저고리도 함께 여성스러워집니다.  




회색 저고리에 단 분홍 고름은 진자주색 치마와 참 부드럽게 이어집니다. 



어두운 색상과 부드러운 광택이 매력적인 진자주색 치마. 



현대적인 원단의 회색 저고리와, 전통적인 원단의 치마가 함께한 오리미의 친정어머니 혼주한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